서울 지하철 파업 종료…내일부터 정상운행

-서울시 투자기관 집단교섭 노사 합의…오후 6시 파업 공식 종료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서울 지하철 노사가 파업 3일째인 29일 파업을 중단키로 합의하고 오후 6시 파업 종료를 공식 선언한다. 지하철 운행은 30일부터 정상화된다.

노사는 파업의 빌미가 된 성과연봉제 도입 여부는 노사 합의로 결정하기로 했다.


서울시는 서울메트로와 서울도시철도공사 등 서울시 산하 5개 공사 노사는 성과연봉제 등 핵심 쟁점을 두고 집단교섭 4차 회의를 열어 오후 2시에 합의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합의안에는 핵심쟁점이었던 성과연봉제의 도입여부는 노사합의로 결정하고, 저성과자 퇴출제 등 성과와 고용을 연계하는 제도는 시행하지 않는다는 내용이 담겼다.

한편 한국철도공사(KORAIL)와 연계해 운행하는 1ㆍ3ㆍ호선은 한국철도공사의 파업이 계속되고 있어 정상 운행에는 다소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판단된다.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1ㆍ3ㆍ4호선에 대해서는 증편 운행도 검토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