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에 이어 주류도 한류 콜라보…하이트, SM 스페셜 에디션 출시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 식품업계에 이어 주류업계도 한류스타와의 ‘콜라보 바람’이 불고 있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 동방신기, 소녀시대, 샤이니의 모습을 담은 ‘하이트 SM엔터테인먼트 스페셜 에디션 3종(이하 하이트 SM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하이트 SM 스페셜 에디션’은 6캔 팩으로 구성돼 있으며 약 160만캔(355ml) 한정으로 대형마트와 편의점에서 판매한다.

SM의 대표 아티스트인 동방신기, 소녀시대, 샤이니의 모습을 담아 레드, 핑크, 민트 3가지 디자인으로 출시되는 ‘하이트 SM 스페셜 에디션’은 ‘DANCING BEER’라는 컨셉으로 디자인 되었다. 하이트진로측은 ‘DANCING BEER’는 각 그룹 멤버들이 춤추는 모습을 모티브로 한 댄스 패턴 디자인으로 보는 즐거움까지 더했다고 설명했다.


하이트는 야구, 축구 등 프로스포츠 구단과 손잡고 다양한 콜라보를 시도해 좋은 평가를 받아온 것에 이어, 이번에 본격 엔터테인먼트 콜라보를 통한 하이트 SM 스페셜 에디션 출시까지 업계를 리드하는 앞선 마케팅으로 맥주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이번 하이트 SM 스페셜 에디션은 한류를 대표하는 SM 아티스트들의 모습을 담고 있어 국내 소비자들뿐만 아니라 해외 관광객들에게까지 큰 인기를 모으며 K맥주를 널리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하이트는 오는 10월 1일~2일 이틀간 SM엔터테인먼트가 서울 한강 난지공원에서 진행하는 ‘스펙트럼 댄스 뮤직 페스티벌’에서 관객들과 함께 하이트 SM 스페셜 에디션을 체험하는 기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특히 10월 1일 공연에는 하이트 SM 스페셜 에디션 콜라보에 참여한 샤이니의 출연이 예정되어 있어 특별한 즐거움을 더할 것으로 보인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이강우 상무는 “소비자들이 하이트와 함께 원샷의 즐거움을 다양하고 특별하게 경험할 수 있도록 스페셜 에디션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면서 “특히 지난 5월 송중기 에디션이 국내외 소비자들로부터 선풍적인 인기를 모은 데 힘입어, 이번에는 SM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본격적으로 엔터테인먼트 콜라보를 시도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어서 “전 세계적으로 한류를 대표하고 있는 SM 아티스트들의 모습을 담은 이번 스페셜 에디션이 색다른 원샷의 즐거움과 함게 K맥주를 알리는 역할까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