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스트증권 “선데이토즈, 애니팡3 흥행 조짐, 주가 청신호”

[헤럴드경제=황유진 기자] 이베스트투자증권은 30일 선데이토즈가 애니팡포커로 올해 3분기 좋은 실적을 올린 데 이어 최근 출시한 애니팡3도 흥행 조짐을 보이고 있다고 평가하고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5만5000원을 유지했다.

성종화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선데이토즈의 3분기 연결 기준 매출은 전 분기보다 38.0% 증가한 214억원, 영업이익은 62.6% 늘어난 54억원으로 예상된다”며 “7월 출시된 애니팡포커가 흥행에 성공해 3분기 50억~60억원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4분기에는 매출이 3분기보다 57.0% 증가한 336억원, 영업이익은 113.7% 오른 115억원을 기록하며 더 좋은 실적을 기록할 것”이라며 “이달 27일 출시된 애니팡3가 애니팡포커와 비슷한 흥행몰이에 나서며 본격적으로 매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성종화 연구원은 “애니팡 3 빅히트 가능성은 현재주가에 충분히 반영되지 않은 상황이라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