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5.7인치 ‘갤럭시A8’ 단독 출시…최고가 요금제 기준 30만원 대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SK텔레콤이 5.7인치 대화면 풀메탈폰 ‘갤럭시A8(2016)’의 예약가입을 다음달 1일부터 4일까지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갤럭시A8’은 SK텔레콤을 통해서만 다음달 5일 공식 출시된다. 색상은 블루ㆍ핑크ㆍ실버 3종으로, 예약 가입 시엔 블루만 선택 가능하다.

출고가는 64만9000원으로, 중가 요금제 ‘band 데이터 6.5G’(월 5만6100원) 기준으로 공시지원금 25만 원을 지원한다. 최저가 요금제 ‘밴드 데이터 세이브’(월 3만2890원) 선택 시엔 13만7000원, 최고가 요금제 ‘T 시그니처 마스터’(월 11만 원) 선택 시엔 33만 원의 공시지원금을 각각 받을 수 있다.

갤럭시A8은 5.7인치 대화면에 풀메탈 디자인을 적용했다. 지난해 8월 출시된 전작 ‘갤럭시A8(2015)’ 대비 ▷배터리는 3050mAh에서 3300mAh ▷전면 카메라는 500만 화소에서 800만 화소 ▷메모리는 2GB 램(RAM)에서 3GB 램 ▷CPU는 ‘1.8GHz 쿼드코어 1.3GHz 쿼드코어’에서 ‘2.1GHz 쿼드코어 1.5GHz 쿼드코어’ 로 각각 업그레이드 됐다. 삼성페이와 지문인식, ‘올웨이즈 온 디스플레이’(Always On Display, 전화, 문자메시지 수신 등의 주요 정보를 화면에 항상 표시해주는 기능) 등도 추가됐다.

[사진=서울시 중구 을지로 SK텔레콤 매장에서 홍보모델이 ‘갤럭시A8(2016)’ 예약가입 실시를 알리고 있는 모습.]

SK텔레콤은 4일까지 예약가입 후 15일까지 개통한 전 고객에게 고급케이스, 액정보호필름, SD카드로 구성된 ‘프리미엄 박스’를 제공한다.

또한 ‘하나 Dream24 T’ 신용카드로 결제하면 전월 카드 실적 30만 원 이상 시, 매월 1만2000원을 청구할인 받을 수 있다. 24개월 동안 최대 28만8000원이 절약되는 셈이다.

SK텔레콤은 “풀메탈 디자인과 업그레이드된 성능의 ‘갤럭시A8’로 세련된 제품을 상대적으로 저렴하게 구매하고자 하는 고객에게 어필할 것”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