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반자카파, 11월 전국투어 콘서트 돌입

[헤럴드경제 =서병기 선임 기자]실력파 혼성 R&B 그룹 어반자카파가 3만여 관객을 필두로 전국투어 콘서트에 돌입한다.

이번 콘서트는 오는 11월 12일 인천 콘서트를 시작으로 고양, 서울, 전주, 부산, 대구, 수원 전국 각지에서 개최된다.

2016년 한 해, ‘널 사랑하지 않아’, ‘목요일 밤’ 등 발매된 음원 모두 차트 1위에 등극하며 여전히 깊은 여운을 이어가고 있는 어반자카파는 음원 뿐만 아니라 콘서트를 통해 관객들과 함께 호흡하며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어번자카파는 이번 콘서트를 통해 특유의 감성 넘치는 음악과 다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는 무대를 심혈을 기울여 준비 중이라는 후문이다.

소속사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깊은 감성으로 가슴을 울리고 있는 어반자카파가 전국투어 콘서트 길에 나선다. 한층 특별한 무대를 만들기 위해 만반의 준비 중에 있다”며 “여러분들의 곁을 찾아갈 어반자카파의 행보에 많은 응원과 사랑 바란다”고 전했다. 지난 6월 개최한 ‘어반자카파 미니앨범 발매기념 단독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치며 국민그룹으로서의 저력을 여실히 입증한 바 있다.


2009년 ‘커피를 마시고’를 스테디셀러 반열에 올리며 화려하게 데뷔해 이제는 결성 8년차를 맞는 어반자카파는 놀라울 정도로 높은 음역대를 넘나드는 소프트한 보이스의 권순일과 파워풀한 보컬로 걸크러쉬를 불러 일으키는 홍일점 조현아, 그루브한 매력적인 저음의 박용인 등 각기 다른 개성의 세 멤버가 끈끈한 의리로 자신들의 음악색을 보여주고 있는 혼성 3인조 R&B 싱어송라이터 그룹이다.

데뷔 이후, ‘봄을 그리다’, ‘니가 싫어’, ‘그날에 우리’, ‘저스트 더 투 오브 어스(Just the two of us)’, ‘겟(Get)’, ‘뷰티풀데이(Beautiful Day)’ 등 웰메이드 히트 넘버를 선보이며 콘서트와 페스티벌 등의 꾸준한 활동을 통해 음악팬들을 만나 온 어반자카파는 20대의 감성을 대표하는 뮤지션으로 인정받고 있다.

지난 5월 말에는 미니앨범 ‘스틸(Still)’을 발매하며 8곳의 음원차트에서 16일간 1위를 차지하는 성과를 거두며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으며 이어 8월 빈지노와 함께한 스페셜 콜라보레이션곡 ‘목요일 밤’을 발표, 1위를 차지해 진정한 국민 그룹으로서 저력을 여실히 입증했다.

한편, 어반자카파가 개최하는 전국투어 콘서트는 오는 11월 12일 인천 콘서트를 시작으로 고양, 서울, 전주, 부산, 대구, 수원에서 이어진다. 자세한 내용은 멜론티켓, 티켓 예매사이트 인터파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