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밖] 美 18개월 아기 총에 맞아 숨져…3세 형이 쏜듯

○…미국 조지아 주의 한 가정에서 부모와 조부모가 한눈을 판 사이 18개월 된 갓난아기가 총에 맞아 숨지는 끔찍한 일이 발생했다. 경찰은 함께 놀던 3살배기 형이 장전된 권총을 들어 우발적으로 쏜 것으로 보고 사건을 수사하고 있다.

3일(현지시간) 미국 언론에 따르면, 1일 오후 3시께 조지아 주 애틀랜타시에서 남쪽으로 약 48㎞ 떨어진 맥도너 시의 한 주택에서 3살짜리 형과 침실에서 놀던 18개월 영아가 머리에 총을 맞고 쓰러졌다. 이 아이는 급히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오후 5시께 숨졌다. 당시 한 방에 있던 아이들의 부모와 조부모는 아이들에게 관심을 기울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총을 아이들의 손이 닿지 않는 곳에 보관해야 했으나 어른 중 누군가가 허술하게 장전된 상태로 이를 방치한 바람에 비극이 발생했다. 권총의 소유자는 공개되지 않았다. 

문재연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