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박지성 넘었다…亞 최초 ‘EPL 이달의 선수’

[헤럴드경제]손흥민(24·토트넘 홋츠퍼)이 아시아 최초로 EPL 이달의 선수에 선정됐다.

4일(한국시간) 영국 축구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토트넘의 손흥민을 EPL 9월의 선수‘로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손흥민은 물론 박지성도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아시아 선수 가운데 최초다.

손흥민은 스토크시티, 선덜랜드, 미들즈브러전에서 맹활약하며 9월 한달 동안 4골 1도움을 기록했고 이 경기에서 모두 MOM(평점 8.1점)으로 선정됐다.

[사진=후스코어드닷컴]

3경기 연속 MOM(Man of the match)으로 선정됐고 평점도 EPL에서 가장 높았다.

또한 비록 10월이지만 현재 선두인 ‘맨체스터 시티’전에서도 도움을 기록하며 언론의 찬사를 받았다.

이미 손흥민은 BBC에서도 최우수 선수로 선정된 바 있다. 특히 손흥민은 측면 날개 뿐만 아니라 원톱 공격수로도 나서며 자신의 기량을 뽐내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