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야 귀가 여대생에 강도행각…신고못하게 휴대폰도 빼앗아

[헤럴드경제(광주)=박대성 기자] 광주 남부경찰서는 늦은 밤 귀가하던 여대생을 다치게 하고 강도행각을 벌인 혐의(강도상해)로 A(40)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지난 1일 광주 남구의 한 대학교 앞 거리에서 귀가하던 B(22ㆍ여) 씨의 목을 조르고 가방에 있던 10만원 상당의 상품권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다. A 씨는 B 씨를 으슥한 곳으로 끌고 가려다 거센 저항에 부딪히자 경찰에 신고하지 못하도록 휴대전화까지 빼앗아 달아난 것으로 조사됐다. 특수강도 혐의로 복역을 마치고 1년여 전 교도소에서 나온 A 씨는 일정한 직업 없이 지내다가 생활비를 마련하려고 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씨가 또 다른 범죄를 저질렀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추궁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