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서천택지지구에 대규모 지식산업센터 조성

[헤럴드경제=박정규(용인)기자]경기 용인시 기흥구 농서동 455 일대 서천택지개발지구내 1만8928㎡의 부지에 지하 3층, 지상 10층 연면적 10만1614㎡ 규모로 도시형공장과 지원시설을 갖춘 지식산업센터가 들어선다.

용인시는 지난달 30일 부동산자문업체인 ㈜프리미엄 원희캐슬과 서천택지개발지구에 지식산업센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정찬민 시장과 ㈜프리미엄 원희캐슬의 김현욱 대표가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프리미엄 원희캐슬은 총 1,700억원을 투입해 10월 착공해 오는 2018년 3월 지식산업센터를 완공할 계획이다.


이곳에는 제조업과 지식산업‧정보통신산업 등 약 350개 업체가 입주해 1000여명의 일자리 창출이 예상된다.

사업지는 기흥IC와 가까워 교통여건이 좋고 삼성반도체와 경희대가 인접해 있어 산․학 연계 등 우수한 비즈니스 환경을 갖춘 곳으로 평가된다.

정 시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지식산업센터가 조성되면 고용창출과 세수증대 등은 물론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