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크론강원, 이란서 96억원 배열회수보일러 첫 수주

[헤럴드경제=조문술 기자] 에너지플랜트 기업 웰크론강원(대표 이영규)은 이란 키슘 모발레드 사와 96억원 규모의 HRSG(배열회수보일러)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공급계약은 이란 경제제재 해제 이후 HRSG분야 국내 첫 수주건이다. 웰크론강원은 이란 남부 키슘섬에 건설될 파사르가드 키슘 복합 발전플랜트에 시간당 85t의 증기를 생산하는 35MW급 HRSG 1기, 23MW급 HRSG 2기 등 총 3기를 공급하게 된다. 제작, 납품 및 시운전 기술지원까지 HRSG 설비의 모든 공정을 담당한다.

파사르가드 프로젝트는 이란 남부 호르무즈간주 키슘자유지역 내 정유시설에 전력과 담수를 공급하는 플랜트 건설사업으로 2018년 준공된다.

웰크론강원은 지난 2000년부터 이란 ‘사우스파스’ 가스전 개발 프로젝트에 국내 업체로는 유일하게 6개 공구에 걸쳐 황회수 설비를 납품했다. 이란 지역 내 대규모 가스, 정유 프로젝트에 황회수설비와 산업용보일러를 수차례 공급한 경력이 있다.

웰크론강원 관계자는 “경제제재 해소 이후 재개된 영업활동의 첫 결실로, 최근 이란에 대한 원화와 유로화 결제가 모두 가능해져수금에도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