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T 코리아, 강력하게 상쾌한 ‘던힐 파인컷’ 2종 출시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브리티쉬 아메리칸 토바코 코리아(이하 BAT 코리아)가 대표적인 수퍼슬림 브랜드 ‘던힐 파인컷(Dunhill Fine Cut)’의 캡슐 담배인 ‘던힐 파인컷 스위치(Dunhill Fine Cut Switch)’와 ‘던힐 파인컷 부스트(Dunhill Fine Cut Boost)’를 함께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360도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던힐 파인컷 스위치’와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수퍼슬림 부스트 제품 ‘던힐 파인컷 부스트’는 모두 던힐 파인컷의 캡슐형 제품으로, 시원하고 청량한 맛이 특징이다. ‘던힐 파인컷 스위치’는 새로워진 캡슐이 탑재되어 상쾌함이 더욱 오래 지속됨은 물론, 숯 필터가 장착되어 부드러운 맛까지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던힐 파인컷 부스트’는 BAT 코리아가 국내 수퍼슬림 시장 최초로 선보이는 ‘부스트’ 제품으로, 캡슐을 터트리기 전 시원한 맛이 캡슐을 터트릴 시 더욱 진하고 강력한 상쾌함이 전달되는 제품이다. 


BAT 코리아는 새롭게 출시되는 ‘던힐 파인컷’ 2종에 던힐 브랜드 고유의 프리미엄한 이미지를 입혀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강조했다.

BAT 코리아의 토니 헤이워드 사장은 “국내 담배 시장에서 수퍼슬림 제품군을 찾는 젊은 성인 소비자 층이 점점 증가하고 있어 이러한 트렌드에 발맞춰 그들이 원하는 더욱 시원한 맛과 트렌디한 디자인의 ‘던힐 파인컷’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새롭게 출시되는 던힐 파인컷 2종이 젊은 성인 흡연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는 동시에 던힐 브랜드의 프리미엄한 이미지를 더욱 확고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새로 출시한 ‘던힐 파인컷 스위치’와 ‘던힐 파인컷 부스트’의 타르ㆍ니코틴 함량은 두 제품 모두 동일한 1.5mg/0.10mg이며 소비자 가격은 4500원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