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비스, 완성차 글로벌 운송 노하우…저작권으로 등록

[헤럴드경제=유재훈 기자] 현대글로비스가 자체 개발한 완성차 물류 컨설팅 기법을 저작권 등록하며 경쟁력을 강화했다.

5일 업계에 따르면 글로비스는 최근 자사의 완성차 물류 네트워크 최적화 컨설팅 방법론 ‘G-NOAL(Glovis Network Optimization of Automobile Logistics)’의 저작권을 한국저작권위원회에 등록했다.


글로비스가 개발한 G-NOAL은 글로벌 거점에서 생산된 완성차가 각 공장에서부터 전 세계 소비자에게 운송되는 판매 물류의 모든 과정을 최적화하는 컨설팅 기법이다.

G-NOAL은 완성차 판매 물류 과정상 필연적으로 구성되는 항목인 ▷운송 ▷거점 ▷네트워크 ▷물류비 ▷재고 등 총 5가지 영역을 세부적으로 분석하고 시나리오를 설계해 비효율 측면을 개선 완성차 메이커의 경쟁력 제고를 목표로 하고 있다.

글로비스는 우선적 G-NOAL을 활용해 현대차그룹의 국내외 완성차 물류 네트워크 최적화에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또 중국, 인도 등 신흥국의 글로벌 완성차 메이커 대상으로 컨설팅 사업 수주에 나서 각 기업의 물류 개선 프로젝트에도 적용할 계획이다.

글로비스 관계자는 “G-NOAL 개발로 산업군별 세분화된 공급망 관리 컨설팅 역량을 갖추게 됐다”며 “국내 자동차 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지원하는 것뿐만 아니라 글로벌 물류 컨설팅 분야에서 새로운 사업 기회를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