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용, 훈련 중에도 ‘딸바보’ 면모 과시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배우 한혜진이 남편 기성용과 딸 기시온 양의 다정한 일상을 공개했다.

한혜진은 지난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들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짧지만 즐거웠던 아빠와의 만남. 윗공기가 맑으니 쫓아다니기 바쁜 아이. 아빠 힘내세요”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사진 속 기성용은 딸을 목마에 태우고 여유로운 일상을 보내고 있다. 바쁜 훈련 일정 속에서도 딸과 함께 시간을 보내는 그의 모습에서 애정이 묻어난다.

이들 부부는 지난 2013년 결혼해 지난해 9월 결혼 2년 만에 첫 딸 기시온 양을 얻었다.

한편 기성용은 2018년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조별 리그 3차전 카타르전을 앞두고 훈련을 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