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해열진통제 ‘탁센 400 이부프로펜’ 출시

-네오졸 특허공법으로 높은 함량 균일성과 빠른 치료효과 기대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녹십자(대표 허은철)는 해열진통제 ‘탁센 400 이부프로펜(이하 탁센 400)’을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탁센 400’은 비스테로이성 항염증 약물(NSAIDs) 중 우수한 해열효과와 비교적 위장관련 부작용이 적은 이부프로펜이 400㎎ 함유된 일반의약품이다.
이 제품은 감기로 인한 발열 및 동통, 요통, 생리통에 효과를 볼 수 있으며 이밖에도 골관절염, 수술 후 두통이나 편두통 등에도 효과가 있다.

‘탁센 400’ 제조에 네오졸(Neosol) 특허공법을 적용해 높은 함량 균일성과 빠른 치료효과가 특징이라고 녹십자측은 설명했다.

녹십자 관계자는 “‘탁센 400’은 효과는 빠르고 위장장애는 최소화한 차별화된 진통제”라며 “기존 제품인 소염진통제 ‘탁센’과 함께 진통제 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노력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