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반월당 아너스 제네스타워’ 모델하우스 7일 오픈…449실 분양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대구 수익형 오피스텔인 ‘반월당 아너스 제네스타워’가 오는 7일 모델하우스 문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

대구 중구 남산동 694-3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이 오피스텔은 지하 4층~지상 21층, 모두 449실 규모로 건립된다.

반월당 핵심 주거 층인 1~2인 가구가 선호하는 전용면적 21㎡~46㎡의 전실 소형 중심으로 설계됐다.

이 곳 입지는 대구 지하철 1,2호선을 누릴 수 있는 반월당역과 1, 3호선을 동시에 누리는 명덕역이 도보거리에 있어 지하철 3개 라인을 모두 누리는 트리플 역세권이다.

[사진=대구 ‘반월당 아너스 제네스타워’ 조감도]

또 현대백화점과 대구백화점, 동아쇼핑, 남문시장, 메트로센터 등 대형 쇼핑공간은 물론 경북대병원, 영남대의료원 등 의료시설이 근접 거리에 있다.

교육 환경도 좋아 유치원부터 초·중·고, 대구교대, 계명대, 영남이공대 등 다수의 대학교도 인근에 위치한다.

특히 모던한 감성을 담은 주거 디자인은 4m에 달하는 높은 층고 설계를 통해 중형 부럽지 않은 넓은 개방감과 쾌적함을 제공한다.

또 옥상공원을 조성해 도심 속 휴식공간과 자연채광 및 환기가 가능한 자연환기 외부 창을 전 세대에 설치해 주거쾌적성을 극대화했다.

분양 관계자는 “트리플 역세권을 갖춘 오피스텔은 임대수요가 탄탄하다”며 “반월당 아너스 제네스타워의 경우는 예비 투자자들은 물론 실수요자의 문의도 많다”고 밝혔다.

‘반월당 아너스 제네스타워’는 한국토지신탁이 시행하고 태왕과 TEC건설이 시공에 나선다.

모델하우스는 남문시장사거리 현장 옆에 위치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