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앞으론 경찰 살수차에 물 공급 안한다”

[헤럴드경제]박원순 서울시장은 5일 그간 경찰 살수차에 서울시가 물을 공급해온 것과 관련, “앞으로는 안 된다”며 물 공급을 끊겠다고 선언했다.

박원순 시장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하며 “소방재난본부는 서울시 산하 기관이다. 그런데 소화전에 쓰는 물이라는 것은 화재 진압을 위해서 쓰는 거다. 아니, 이걸 지금 데모 진압을 위해서 그 물을 쓰게 하는 것은 용납하기 힘들다”라고 부연설명했다.


그는 야3당 ‘백남기 특검’을 추진키로 합의한 것과 관련해서도 “경찰이나 검찰에서 제대로 되면 그렇게 특검법이 왜 필요하겠나”라면서 “이런 게 권력의 눈치나 보고 안 하니까 이런 주장이 되풀이되고 이런 현상이 되풀이되는 거”라며 검경이 자초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