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재근 유콘시스템 대표 ‘일자리창출’ 국무총리 표창

- 드론 산업 활성화 통해 청년 인력 채용에 힘쓸 것

[헤럴드경제=이진용 기자] 무인항공기 전문업체 유콘시스템은 송재근 대표이사가 4일 대전지방고용노동청에서 개최된 ‘2016년도 일자리창출 유공 정부포상’에서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고용노동부 주관하는 일자리창출 유공 정부 포상은 지난 2009년부터 시작되었으며 일자리 만들기, 일자리 지키기, 취업지원 등에 기여한 기업, 대학, 취업지원기관 등 단체 및 사업주, 근로자 등 개인을 대상으로 포상하는 자리이다.

유콘시스템은 2013년 70억원의 매출액이 2015년 125억원, 2016년에는 180억원(예상)으로 성장함과 더불어 동기간 직원 수도 2배 이상 증가(10월 현재 97명)하는 등 기업성장과 일자리창출에 앞장선 성과를 인정받은 결과라고 설명했다.

또 중소기업의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 지속적인 채용을 진행, 성별에 구분 없는 객관적인 평가로 여성일자리 창출과 직원 대부분을 정규직 채용하는 등 일자리의 질 향상에 힘쓴 공로를 인정받았다고 덧붙였다.

[사진설명=유콘시스템 송재근 대표(왼쪽)와 박형정 대전지방고용노동청장(오른쪽)이 4일 대전지방고용노동청에서 ‘2016년도 일자리창출 유공 정부포상’ 국무총리표창 수상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송재근 유콘시스템 대표는 “현재 추진중인 농업용 방제드론 리모팜 등 드론 산업을 활성화기 위해 지자체 및 국내 민수시장 확대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며 “정부 고용정책에 협조하고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 앞장서겠다.” 고 말했다.

유콘시스템은 정부의 드론 산업 집중육성정책을 바탕으로 고용노동부 및 한국고용정보원의 채용시스템을 활용하여 청년층 우수인재 발굴에 노력할 계획이며 아울러 무인기 조종 및 개발관련 제대군인의 채용 및 캠퍼스 리쿠르팅, 채용박람회의 참여를 적극적으로 할 예정이다.

한편 유콘시스템은 2017년 국제과학 비즈니스 벨트인 대전의 신동ㆍ둔곡 산업단지에 신규 공장 증설을 계획, 이와 관련된 공장동 및 기계설비의 대규모 투자와 인력채용을 예정하고 있어 청년층이 일하고 싶은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강조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