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휴게소, 식중독 예방 위생컨설팅 실시

[헤럴드경제=윤정희(양산) 기자] 한국도로공사 경부고속도로 양산휴게소는 부산 식품의약품안전청으로부터 주방과 매장 등에 대한 식중독 예방진단 위생컨설팅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부산식약청은 이날 식품안전관리 강화와 해썹(HACCP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 인증 확대를 위해 휴게소 현장에 방문해 식재료 보관ㆍ조리ㆍ배식 등 전반적 위생상태에 대한 컨설팅을 실시했다.

휴게소 관계자는 “식품위해사고의 사전예방을 위해 전문기관의 현장 컨설팅을 정기적으로 받을 방침이다”며 “철저한 개인위생, 식자재 관리 등을 통해 최상의 위생시설을 유지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