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디야커피, 임원 승진 인사…김미정 가맹본부장ㆍ목정훈 신사업전략본부장 선임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이디야커피가 2016 임원 승진 인사를 실시, 김미정 가맹본부장과 목정훈 신사업전략본부장을 선임했다고 5일 밝혔다.

김 신임 본부장은 2008년 이디야커피에 입사, 운영지원부 부장을 거쳐 영남사업부 부장을 맡았다. 영남지역 매장을 2016년 400개소까지 늘리는 등 성공적인 점포개발 및 가맹점 관리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가맹본부장으로서 점포개발 및 인테리어, 가맹점주 커피 교육을 위한 아카데미, 서비스운영 등 가맹점 관련 제반 업무를 통솔할 예정이다.

[사진=김미정 이디야커피 가맹본부장]

목 신임 본부장은 경희대학교를 졸업하고 웅진식품에서 경영기획팀장 등을 역임한 기획 및 전략 분야 전문가다. 2014년 이디야커피에 입사해 유통사업부 부장을 역임했다. 이디야의 스틱원두커피 ‘비니스트 미니’를 유통·관리하며 7000만스틱 판매고를 올리는 등 유통사업부를 성공적으로 이끌어 왔다. 목 신임 본부장은 앞으로 신사업전략본부를 맡아 유통사업과 경영기획 등의 부문에서 핵심 역할을 해나갈 예정이다.

[사진=목정훈 이디야커피 신사업전략본부장]

김 신임 본부장은 “성공적인 가맹점 관리 노하우를 바탕으로 고객 여러분이 언제 어디서나 이디야커피를 찾아 최고의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목 신임 본부장은 “국내 토종 커피 브랜드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이디야커피가 국내 커피시장의 도약을 이끌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디야커피는 신임 본부장을 선임함으로써 체계적인 가맹점 관리 및 신사업 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회사 측은 “매년 연말 진행하던 승진인사를 앞당겨 실시해 내실 있는 2017년도 사업계획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