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도시공원 개발행위 특례사업’ 제안 접수 공고

[헤럴드경제=이홍석(인천) 기자]인천광역시는 연수구 무주골공원 등 4개 도시공원을 대상으로 ‘도시공원 개발행위 특례사업’ 제안 접수를 받는다.

인천시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인천광역시 무주골공원 등 4개공원 개발행위 특례사업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위한 제안 접수 공고’를 지난 4일 공고하고 도시공원 개발행위 특례사업 제안 접수 절차에 들어갔다.

이번 제안 대상공원은 무주골공원, 연희공원, 검단16호공원, 송도2공원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자는 개발행위 특례사업을 수행할 능력이 있는 개인 또는 법인이나, 5개사 이하의 개인 또는 법인으로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할 수 있다.

제안 참가자격은 오는 28일까지 ‘제안서 제출 의향서’를 각 공원 담당 기관에 제출한 자로서, 오는 12월 28일까지 제안 접수를 받는다.

도시공원 개발행위 특례사업은 5만㎡ 이상의 면적의 미조성 공원부지 70%를 민간공원추진자가 공원으로 조성해 인천시에 기부채납하는 대신 나머지 30%의 땅에 공동주택 등 개발사업을 할 수 있도록 한 제도이다.

인천시는 지난해 12월 관내 11개 공원에 대해 도시공원 개발행위 특례사업 제안서 접수공고를 시행, 제안사가 단독으로 접수된 관교공원, 동춘공원, 마전공원, 희망공원, 마전공원, 검단17호공원 등 5개소에 대한 사업대상자를 선정한 바 있다.

시는 제안 접수가 완료되면, 도시공원위원회 및 도시계획위원회, 건축, 회계, 법률 전문가 등으로 제안심사위원회를 구성해 제안서를 평가하게 된다. 제안심사위원회의 평가 결과 및 도시공원위원회의 자문 결과를 참조해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게 된다.

우선협상대상자는 제안서에 대한 타당성검토 및 각종 영향평가, 도시계획 심의 등을 거쳐 공원조성계획 변경 및 실시계획인가 단계를 진행해 사업시행자로 지정받아 공원조성 사업을 착수하게 된다.

개발행위 특례사업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위한 제안 접수 공고는 인천시 홈페이지 고시ㆍ공고란(http://announce.incheon.g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제안서 작성 지침서 등 관련 서식을 다운로드하여 활용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인천시청 공원녹지과(☎440-3672)로 문의하면 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