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차바, 오후 3시 울산 지나며 약해져…밤까지 비바람”

[헤럴드경제]제18호 태풍 ‘차바’가 5일 오후 3시경 울산 인근을 지나며 강도 ‘중’의 태풍으로 약해질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현재 여수 동남동쪽 약 40km 부근 해상에 위치한 태풍 차바는 중심기압 970hPa, 최대풍속 35m/s의 강도 강, 크기 소형 태풍으로 북동방향으로 진행중이다.

차바는 오전 중에 부산 부근을 지나 동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KBS 방송 화면

이날 낮 12시 중심기압 975hPa, 최대풍속 33m/s의 강도 강, 크기 소형 태풍으로부산 동북동쪽 약 40km 부근 해상을 지나겠고 울산 동쪽 약 150km 부근 해상을 지나는 오후 3시에는 중심기압 980hPa, 최대풍속 29m/s의 강도 중, 크기 소형 태풍으로 약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후 3시께 울산 인근을 지나면서 강도가 다소 약해지겠다”며 “이날 늦은 오후까지는 태풍으로 인한 강한 바람과 비가 계속되겠다”고 설명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