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차바, KTX 상하행 운행 중단

신경주역~울산역 간 단전 사고 발생

[헤럴드경제=윤정희(부산) 기자] 5일 오전 남부지방을 강타한 제18호 태풍 차바의 영향으로 KTX 상하행 열차운행이 중단됐다.

이날 오전 울산역 북쪽 부근 천전과선교(철길 위 도로)에 설치된 난간이 바람에 날려 전차선과 접촉해 경부고속선 신경주역~울산역 간 단전 사고가 발생, 이 구간 KTX 상하행 열차운행이 중단됐다. 코레일측은 사고지점에 긴급 복구반을 투입해 조치에 나섰다.

또한 경부선 및 동해남부선 일부 구간에 토사유입, 침수 등으로 열차운행이 지장을 받고 있다. 무궁화, 새마을호 등 일반열차는 경부선 원동역~물금역간 운행이 중지됐고, 동해남부선 호계역~모화역간 운행 역시 중지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