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미, 김구라에 재혼 권유…“축의금 1000만원 내겠다”

[헤럴드경제]배우 김수미가 김구라에게 축의금 1000만원을 내겠다며 재혼을 권유했다.

지난 4일 방송된 TV조선 ‘스타쇼 원더풀데이’에서는 김수미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개그우먼 정경미가 “영화 시사회서 진행을 맡았을 때 김수미 선생님이 많이 챙겨주셨다”며 “결혼식 때 참석을 못했다고 축의금도 주셨다”고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정경미의 말에 김구라는 “굉장히 크게 내셨다”고 말하자 김수미는 “돈이 있어서 그런 게 아니라 젊은 친구들이 잘 살았으면 좋겠다는 마음에 준거다”고 말했다. 


김수미는 이어 “김구라 씨가 재혼하면 축의금으로 1000만원을 내겠다”고 통큰 선언을 하기도 했다.

김수미의 말에 김구라는 “축의금 없는 결혼식을 할 거다”며 거절했다.

이에 옆에서 듣고 있던 장윤정은 “결혼하실 건가 보다”라고 말하자, 김구라는 “그럼 혼자 사냐”고 발끈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