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동’ 국감서 거론한 백승주 의원은? ‘국방부 차관’ 출신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방송인 김제동의 영창 발언을 국정감사에서 언급한 새누리당 백승주 의원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백 의원은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장을 역임하는 등 안보전문가로 오랜 시간 활동해왔다. 그는 2013년 국방부 차관으로 임명돼 2015년까지 공직자 생활을 했다. 이번 국회에서도 그는 국방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또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서 외교국방통일분과 전문위원으로 활동했으며 박근혜 대통령의 싱크탱크인 국가미래연구원 발기인으로 참여하는 등 박 대통령의 통일정책에도 관여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MBN

한편 백 의원은 지난 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방부 등에 대한 국방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제동이) 우리 군 간부 문화를 정말 희롱하고 조롱한 것으로 군에 대한 신뢰를 굉장히 실추시키고 있다”면서 문제가 된 영상을 공개했다. 이어 한민구 국방부 장관에게 관련 내용을 파악해달라고 요구했다.

앞서 김제동은 지난해 7월 한 방송에서 “제가 일병 때 별들이 모인 행사에서 사회 진행을 맡은 적 있다. 군 사령관 사모님께 아주머니라고 부르며 안내해 13일간 영창에 수감됐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