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벨화학상, ‘분자기계 개발’ 장 피에르 소바주 등 3명(속보)

[헤럴드경제] 2016년 노벨화학상이 ‘분자기계’ 개발에 기여한 장 피에르 소바주(72) 교수 등 3명에게 수여됐다.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위원회는 5일 장 피에르 소바주 프랑스 스트라스부르대 교수, 프레이저 스토더트(74) 미국 노스웨스턴대 교수, 베르나르트 페링하(65) 네덜란드 흐로닝언대 교수 등 3명을 올해 노벨화학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