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희, 윤여정 돌발 질문에 당황…‘뉴스룸’ 생방송 실제상황

[헤럴드경제]JTBC ‘뉴스룸’에 출연한 배우 윤여정이 생방송 인터뷰 중 손석희 앵커에게 돌발 질문을 던졌다.

지난 5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는 영화 ‘죽여주는 여자’(감독 이재용) 개봉을 앞둔 배우 윤여정이 출연해 손석희 앵커와 이야기를 나눴다.

손석희 앵커는 이번 작품에 대해 “삶을 관조하는 역할을 맡이 맡으셨는데 이 작품이 그 정점에 있는 것 같다”고 말했고 윤여정은 “정점을 찍었다고 하면 그만 하라는 얘기 같다”며 웃었다.

사진=JTBC ‘뉴스룸’

평소 ‘뉴스룸’ 애청자라고 밝힌 윤여정은 인터뷰를 마무리하면서 “제가 질문하고 싶었던 게 있었는데 손석희씨에게 질문 드려도 되나?”고 물었고, 당황한 손 앵커는 “네”라고 대답했다.

윤여정은 “앵커브리핑은 본인이 다 하나, 작가들과 상의해 주제를 정하나”라고 질문했고, 이에 손 앵커는 “주제는 다 같이 논의해서 정한다”라고 답하며 호탕한 웃음을 지었다.

사진=JTBC ‘뉴스룸’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