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 지속 가능 관광 공로상 수상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 염태영 수원시장은 5일 노보텔 앰베서더 수원에서 열리는 지속가능한 국제회의(Global Sustainable Tourism Conference 2016) 환영만찬에서 지속가능 관광․마이스 분야 비정부 국제기구인 국제지속가능관광위원회로부터 공로상을 받았다.

염 시장은 위원회로부터 수원의 지속 가능한 관광을 진흥시키고 적극적인 지원을 한 공로를 인정받아 상을 받게 됐다.


그동안 수원시는 ‘생태교통 수원 2013’축제를 성공적으로 개최했으며 마을르네상스사업, 주민 참여 및 공동체 활성화 지원, ‘생물다양성 지역 실천 사업(Local Action for Biodiversity, LAB)’ 등의 사회․경제․환경 분야에서 지속 가능한 도시 발전을 위해 노력을 기울여 왔다.

특히 수원화성 세계문화유산 보호와 관리, 수원화성 관람객 관리 시스템 구축, 지역 주민을 위한 배려 관광만족도 조사 및 개선, 관광객 정보제공 등에 힘을 써 왔다.

한편 지속가능한 국제회의(Global Sustainable Tourism Conference 2016)는 수원시가 경기도, 경기관광공사, GSTC(국제지속가능관광위원회)와 함께 세계 지속가능한 관광을 위해 힘쓰고 있는 다양한 국제기구 간의 우수 정책 교류 및 지식 공유와 국제적 네트워크 확대를 목표로 5일부터 8일까지 열린다.

회의 첫날인 5일에는 아시아 생태관광과 지속 가능 마이스를 주제로 하는 사전 워크숍이 열렸다. 6일에는 도시 관광, 지속가능한 관광마케팅, 7일에는 지속가능 MICE, 문화관광 목적지에 관해 진행될 예정으로 전 세계 지속 가능한 관광 분야의 전문가들이 강연자로 나선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