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 ‘6분거리 시민의 숲’ 공개모집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환경시장’ 염태영 수원시장이 ‘6분 거리 내 시민의 숲’을 조성하기 위해 6일부터 20일까지 15일간 대상지를 공개 모집한다.

대상지는 거주지 주변 국공유지, 시유지, 사유지 등 녹지 쉼터로 활용 가능한 100㎡(약 30평)이상 규모의 부지로 현장조사, 관련 부서 협의, 사업 적합성을 검토한 후 2017년도 ‘6분 거리 내 시민의 숲’ 조성지로 선정된다.

‘6분 거리 내 시민의 숲’이란 시내 어디서나 녹지를 쉽게 접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추진하는 사업이다. 지난해부터 오는 2018년까지 시민의 숲 342곳 조성이 목표다.


현재 학교 숲, 쌈지공원, 생활환경 숲 등 208곳을 조성해 약 60%의 사업 추진율을 보이고 있다. 지난해에도 대상지를 공개모집해 시민의 숲 14곳을 선정했다.

공모 신청은 수원시청 홈페이지(www.suwon.go.kr)를 통해 가능하다.

자세한 문의는 수원시 공원녹지사업소 녹지경관과 푸른조경팀(031-228-4571)으로 하면 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