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창뮤직, 신개발 음원 소프트웨어 전 세계 무료 배포

[헤럴드경제=정진영 기자] 영창뮤직이 새롭게 개발한 전자악기용 음원 프로그램 ‘크리에이티브(KREATIVE) 256’을 전 세계에 무료로 배포한다고 6일 밝혔다.

‘크리에이티브 256’은 영창뮤직이 약 12개월 간의 개발기간을 거쳐 완성한 프로그램으로, 256개의 사운드 소프트웨어로 구성돼 있다.

이 프로그래믄 교회 음악과 뮤지컬, 오페라 분야에서 어렵고 복잡한 연주 기법과 분위기를 손쉽게 표현해주는 기술을 도입한 것이 특징이다. 예를 들어 이 프로그램의 1160번 ‘리스트 피아노(Listz Piano)’ 음원은 단선율 연주 시에도 피아니스트 프란츠 리스트의 웅장한 선율과 화려한 기교를 자동으로 표현한다. 1090번 ‘심포비아(Symphobia)는 건반을 누르는 강도에 따라 관악기와 현악기, 팀파니 소리를 자동으로 혼합해 강하게 건반을 누르면 심벌 사운드가 재생돼 악기 한 대로 손쉽게 풍성한 관현악단의 사운드를 들려준다.


이렇게 자동으로 소리를 혼합하고 복잡한 표현을 연주해주는 기능은 여러 환경적 제약을 받는 교회나 뮤지컬, 오페라 공연장 등에서 초보자도 쉽게 여러 명의 전문 연주자 효과를 얻을 수 있게 한다. 이 기술은 영창뮤직 전자악기 기술고문이자 구글 인공지능 분야 수석 이사인 레이 커즈와일의 연구를 기초로 개발됐다.

영창뮤직은 이번 프로그램 무상 배포를 통해 디지털음악 시장에서 플랫폼 사업으로의 전환 및 콘텐츠 분야 진출을 시도한다. 현재 하드웨어 악기가 아닌 컴퓨터를 통해 악기 사운드를 재생하고 편집할 수 있는 오디오 플러그인(Audio Plug-in) 시장은 매년 증가하고 있다. 세계 최대 규모인 미국 플러그 인 시장의 규모는 2015년 2800만달러로 지난 10년간 56% 증가했으며, 컴퓨터 음악 시장규모는 3억6000만달러(한화 약 4000억원)에 이른다.

영창뮤직은 ‘크리에이티브 256’을 디지털 신시사이저 전 세계의 ‘포르테(FORTE) SE’ 사용자들에게 우선 배포하고 점차적으로 적용 모델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 프로그램은 영창뮤직 홈페이지(http://www.ycpiano.com)와 커즈와일 글로벌 사이트(http://kurzweil.com)에서 무료로 내려 받을 수 있다. 또한 이 프로그램은 지난달 개장한 쇼핑몰 스타필드 하남 영창뮤직 플래그쉽 스토어에서도 전체 시연이 가능하다.

임양규 영창뮤직 전자악기연구소장은 “음악의 감성은 인공지능이 대체할 없는 인간의 영역이지만 기술이 인간을 대체하고 편의를 제공할 순 있다” 며 “‘크리에이티브 256’은 이런 인간 편의적 측면에 가장 부합되는 결과물”이라고 평가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