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정통 라멘을 간편하게…세븐일레븐 ‘히노아지라멘’ 출시

[헤럴드경제=김성우 기자] 세븐일레븐이 일본 정통 라멘 2종을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편의점에서 일본 라멘이 출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날씨가 쌀쌀해지는 9월 중순부터 따뜻한 상품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나면 따뜻한 국물 상품인 냉장면 판매가 증가한다. 지난 9월 19일부터 10월 5일까지 우동, 칼국수 등 냉장면 상품은 전월 동기 대비 21.7% 증가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세븐일레븐은 ‘PB)히노아지돈코츠라멘(3000원)’과 ‘PB)히노아지카라미소라멘(3000원)’ 두 가지 상품을 출시했다. 세븐일레븐 PB)히노아지라멘 2종은 일본식 생라면 전문점인 ‘히노아지’와 브랜드 제휴를 맺고 일본 정통 라멘의 맛을 그대로 구현한 제품이다.

세븐일레븐이 일본 정통 라멘 2종을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편의점에서 일본 라멘이 출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사진=세븐일레븐 제공)

PB)히노아지돈코츠라멘은 돼지 사골과 마늘 퓨레로 우려낸 육수를 사용했다. PB)히노아지카라미소라멘은 돼지 사골 육수와 닭 육수에 칼칼한 미소된장을 넣었다. 기름에 튀기지 않은 생면을 사용해 쫄깃한 면발이 특징이다.

세븐일레븐은 PB)히노아지라멘 출시를 기념해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이달 말까지 PB)옹달샘물500ml를 무료 증정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김다솜 세븐일레븐 신선팀 담당MD(상품기획자)는 “냉장면 관련 상품은 동절기에 가장 인기가 높지만 주로 우동 위주의 상품이였다”며 “가깝고 편리한 편의점에서 일본 전통 라멘을 맛볼 수 있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