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80 스포츠’ 사전계약 스타트…6650만~6700만원

[헤럴드경제=정태일 기자]제네시스 브랜드는 대형 럭셔리 세단 G80에 강력한 주행성능을 더한 G80 스포츠 사전계약에 들어간다고 6일 밝혔다.

G80 스포츠는 3.3 터보 단일 트림으로만 운영된다. 여기에 전자식 상시 4륜 구동 시스템인 HTRAC(에이치트랙), 파노라마 썬루프 , 제네시스 스마트 센스 패키지, 뒷좌석 컴포트 패키지 등은 선택사양으로 구성됐다. 


선택사양을 제외한 판매가격은 6650만~6700만원 내에서 책정될 예정이다.

이날 최초 공개된 G80 스포츠의 실내 디자인은 허리 측면 지지부(사이드 볼스터)를 증대시켜 운전자의 몸을 든든하게 잡아주는 전용 스포츠 시트, 안정적인 그립감을 제공하는 스포츠 전용 스티어링휠, 조작성을 높인 패들시프트 등 역동적인 주행에 최적화된 디자인 요소들이 적용됐다.

여기에 리얼 카본 내장재를 적용했고 스트라이프 패턴의 리얼 알루미늄, 블랙 스웨이드 소재의 내장재, 메탈 페달 및 풋레스트 등을 가미했다.

외관은 기본 모델과의 차별화를 위해 헤드램프 디자인을 변경하고 방향지시등 조작 시 LED가 순차적으로 점등돼 스포티한 감성을 강조한 시퀀셜(순차점등) 방향지시등을 도입했다. 매쉬 타입(그물 모양)의 다크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과 대형 에어 인테이크 그릴을 적용해 강인한 이미지를 부각시켰다. 


G80 스포츠는 최고 출력 370마력(ps), 최대 토크 52.0㎏fㆍm을 발휘하는 가솔린 람다 V6 3.3 터보 직분사(GDi) 엔진을 탑재했다.

차량의 운동성능을 좌우하는 현가장치(서스펜션) 역시 스프링 강성과 댐퍼의 감쇠력을 증대시킨 전자제어 서스펜션을 기본 장착하고 스티어링의 초기 반응성을 높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