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빈과 로아커의 만남! GS25에서 웨하스 커피 즐기세요

[헤럴드경제=김성우 기자] GS25가 커피빈 커피와 함께 로아커 스낵을 즐길 수 있는 상품을 출시했다.

편의점 GS25는 오는 7일부터 유어스)커피빈아메리카노&로아커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유어스)커피빈아메리카노&로아커는 컵 안에 커피빈의 ‘캡틴아메리카노’ 인스턴트 커피와 로아커 미니웨하스 2개(바닐라, 크림카카오)가 들어 있어, 향긋한 커피와 함께 달콤한 디저트를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상품이다. 가격은 1500원이다.

인스턴트원두커피는 원두에서 커피를 추출하여 동결 건조 과정을 거쳐 물만 부으면 간편하게 원두커피의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도록 만들어진 것으로, 별도로 커피 추출 기계나 커피포트가 필요 없어 고객들의 호응이 높아지고 있다. [사진=GS25 제공]

이 제품을 출시한 김은주 GS25 커피ㆍ차 부문 MD는 커피와 함께 소량의 디저트를 즐길 방법을 고민하다가 이 상품을 출시했다.

고객들이 좋아하는 커피와 소량의 디저트로 커피빈과 로아커를 골랐다.

GS25가 인스턴스원두커피를 본격적으로 선보이기 시작한 2012년 대비 2015년 커피믹스카테고리 매출을 살펴본 결과 인스턴트원두커피는 94.1%로 급격한 증가율을 보인 반면 일반믹스커피는 4.4%로 낮은 증가율을 나타냈다.

커피믹스 카테고리 내에서 일반믹스커피와 인스턴트원두커피의 비중 역시 2012년 90.7 : 9.3에서 2015년 79.9 : 20.1로 변했다. 갈수록 뜨거운 물을 부어 타 먹는 커피믹스 중에서도 인스턴트원두커피를 찾는 고객이 늘어나고 있다.

김은주 GS리테일 편의점 커피/차 MD는 “딱 한 입의 달콤한 디저트와 향긋한 커피를 즐기고 싶은 니즈를 반영한 차별화 상품”이라며 “커피로 유명한 커피빈과 달콤한 웨하스로 유명한 로아커와 함께 선보이는 상품인 만큼 고객들의 큰 호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