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차바, 전국 21만가구 정전…72% 복구, 원전 피해 없어

[헤럴드경제]제18호 태풍 차바의 영향으로 전국 21만가구에서 정전이 발생했으며 5일 오후 2시 현재 72%가 복구된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전력은 이번 태풍으로 부산 72건(7만5976호), 제주 47건(5만2413호), 경남 32건(7만7972호) 등 전국에서 166건, 21만1852호의 정전 피해가 집계됐으며 이 가운데 5만8580호를 빼고 모두 복구됐다고 밝혔다.

또 이번 태풍으로 원자력발전소나 화력발전소 등이 정지한 사례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석유 비축 단지나 가스 관련 설비에서도 피해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KBS 방송 화면]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