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싱가포르에 i40 택시 3500대 공급 계약

[헤럴드경제=유재훈 기자] 현대자동차가 싱가포르 최대 운수기업과 와 i40 택시 3500대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현대차는 6일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 코엑스 호텔에서 현대차 해외영업본부장 장원신 부사장과 싱가포르 컴포트델그로사의 림짓포(Lim Jit Poh) 회장, 콰홍팍(Kua Hong Pak)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계약서에 서명했다.

이날 계약한 i40 택시 3500대는 현대차가 컴포트델그로사와 체결한 택시 공급 계약 물량 중 최대 규모다. 현대차는 지난 2007년 NF 쏘나타 택시 공급을 시작으로 10년째 컴포트델그로사에 택시 차량을 공급해오고 있다.

싱가포르에는 2016년 상반기 기준 총 2만8193대의 택시가 운행 중이며 이중 약 59%인 1만6508대가 현대자동차의 NF 쏘나타ㆍi40 세단ㆍ2세대 i30 모델이다. 현대차는 싱가포르에서 2010년부터 7년 연속 택시 시장 1위를 차지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가 아시아 금융ㆍ유통의 허브이자 연간 150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찾는 관광대국 싱가포르에 i40 택시를 공급한다”며 “싱가포르에 주요 이동 수단 중 하나인 택시를 공급하는 것은 현대자동차의 우수한 상품성뿐 아니라 브랜드를 전세계적으로 홍보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