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10일 ‘플레이볼’

[헤럴드경제]2016 프로야구 포스트시즌이 10일 시작한다.

KBO(한국야구위원회)는 5일 2016 타이어뱅크 포스트시즌 경기일정을 발표했다.

올해 포스트시즌은 오는 10일 정규시즌 4위 팀과 5위 팀이 준플레이오프 진출을 놓고 겨루는 와일드카드 결정전으로 막을 올린다.

사진=osen

13일부터는 정규시즌 3위 넥센 히어로즈와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승리한 팀이 맞붙는 준플레이오프(5전3승제)가 열린다.

이어 21일부터 정규시즌 2위 NC 다이노스와 준플레이오프 승리 팀이 플레이오프(5전3승제)에서 격돌한다.

올해 한국프로야구 최강을 가리는 대망의 한국시리즈(KS)는 오는 29일부터 정규시즌 1위 두산 베어스와 플레이오프 승리 팀이 7전4승제로 치른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은 두 경기 모두 정규시즌 4위 팀 홈구장에서 열린다. 미리 1승을 안고 싸우는 4위 팀이 한 경기라도 이기거나 비기면 준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한다.

포스트시즌 경기 개시시간은 평일은 오후 6시 30분, 토·일요일 및 공휴일은 오후 2시다.

입장권 예매처 및 중계일정은 추후 발표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