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병원 방사선사, 女환자 탈의실 몰카

[헤럴드경제]대구 한 대학병원에서 방사선 기사가 여성 환자들의 탈의 장면을 몰래 찍다가 덜미를 잡혔다.

6일 A대학병원 등에 따르면 지난달 13일 이 병원 방사선 기사 B씨가 방사선과 여성 탈의실에 휴대전화를 숨겨 놓고 촬영하고 있는 것을 환자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영상을 찍은 B씨의 휴대전화를 압수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정밀 검사를 의뢰했으며, 영상의 인터넷 유포 여부 등도 수사중이다. 이 병원 간호사들도 건강검진을 위해 방사선과 여성 탈의실을 사용한 적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병원 측은 몰카 촬영 발각 후 B씨를 대기발령시켰으며 지난달 27일 직권면직 처분을 내렸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