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④-관악 난곡동 주사랑공동체의 작은 아기상자]


아기를 직접 키울 수 없는 산모에게 영아를 안전한 곳에 두고 가라고 하는 취지에서 마련된 작은 아기상자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