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류의 평균수명이 1990년 이후 10년 이상 길어진 것으로 나..

인류의 평균수명이 1990년 이후 10년 이상 길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의학 전문지 랜싯이 최근 공개한 ‘세계 질병 부담 연구(Global Burden of Disease Study) 2015′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평균수명은 남성 69세, 여성 75세로 분석됐다.

지난 10년간 195개국 중 188개국의 평균수명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이는 에이즈, HIV나 말라리아 등 감염자 수가 급격히 감소한 데 따른 결과로 보인다.

에이즈, HIV, 결핵으로 인한 사망자 수는 2005년 310만 명에서 2015년 230만명으로 25% 이상 급감했다. 2005년 120만명이었던 말라리아 감염 사망자 수도 2015년에는 73만명으로 약 30% 감소됐다.한편 평균수명이 늘어나는 기간 동안 질병에 의한 사망자 수도 증가했다. 암, 심장 질환, 뇌졸중 등 비전염성 질병에 의한 사망자 수는 2005년 3500만명에서 2015년 3900만명으로 증가했다.

보고서는 평균수명이 길어졌지만 건강상의 문제를 안고 살아갈 가능성이 커진 것으로 분석했다.
연합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