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세일 페스타’ 참여 전통시장, 매출 전년 동기 대비 20.8% 증가

[헤럴드경제=정진영 기자] 국내 최대 쇼핑 축제 ‘코리아세일 페스타’에 참여한 전통시장의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20.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청은 지난 5일부터 6일까지 ‘코리아 세일 페스타’에 참여한 거점시장 17곳 중 15곳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매출액의 경우 응답자의 73.0%가 전년 동기 대비 평균매출액이 20.8% 증가했다고 밝혔다. 업종별로는 농산물, 축산물이 각각 평균 매출액이 23.8% 늘어났다. 고객수의 경우 응답자의 76.0%가 전년 동기 대비 평균 고객수가 20.0% 증가했다고 밝혔다. 업종별로는 축산물 22.5%, 농산물 22.0%, 가공식품 21.1% 순으로 증가 폭이 넓었다.

응답자의 64.5%는 전통시장의 ‘코리아세일 페스타’ 참여로 전통시장 활력 회복에 도움됐다고 평가했으며, 도움이 되지 않았다는 응답자는 2.0%에 불과했다.

중기청은 “이번 행사가 당초 취지대로 내수경기 활성화에 긍정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판단된다”며 “행사종료 후 참여시장 및 소비자 의견 등에 대한 심도있는 분석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