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밤에도 컴퓨터로 카드 발급…‘365 신속한 발급’ 서비스 오픈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 신한카드가 밤에도 컴퓨터로 카드 발급이 가능한 ‘365 신속한 발급’ 서비스를 시작했다.

‘365 신속한 발급’ 서비스는 주말은 물론 야간에도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를 포함한 신한카드 전 상품을 대상으로 신청 당일 최대 30분 내로 발급 서비스를 제공한다.

PC에서 카드 신청을 하면 신한 ‘판(FAN)’을 통해 모바일(Non-plate) 카드가 즉시 발급되고, 실물 카드는 기존대로 3~4일의 제작 및 배송 기간을 거쳐 고객에게 전달된다.

‘365 신속한 발급’ 서비스는 평일 및 주말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이용이 가능하다. 서비스 이용시간 외 심야시간 카드 신청시에는 익일 심사자 통화 후 카드 발급이 이루어진다. 현재까지는 PC를 통해서만 가능하고, 모바일을 통한 카드신청 서비스는 오는 11월중 제공될 예정이다.

다만 개인 신용도에 따라 추가서류가 필요할 경우 당일 발급이 불가할 수 있다. 공공기관 또는 항공, 통신 멤버쉽 제휴카드 등 제휴사 정보 반영이 필요한 일부 카드 상품의 경우에도 해당 서비스가 제한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기존에는 모바일 단독카드 및 평일 근무시간에 국한되어 신속한 발급서비스가 이루어졌으나, ‘365 신속한 발급’ 서비스 오픈에 따라 국내 카드사 중 처음으로 전 카드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대하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이번 서비스로 고객의 편의성이 증대된 것처럼 향후에도 전사 모든 영역에서 새로운 고객가치를 창출하기 위한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