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투 필요한 쌀쌀한 날씨…내일 서울 출근길 7도

[헤럴드경제]10일도 주말에 이은 쌀쌀한 늦가을 날씨가 계속돼 출근길에는 두꺼운 외투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7도, 대전 8도 등 전국이 10도 안팎에 머무르며 낮 최고 기온도 서울·충청·울산 19도, 대구 20도 등으로 20도 안팎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기상청은 10일 새벽 경기 및 강원 북부 산간을 중심으로 서리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정상에서 아래로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일부 중부지방 내륙과 산간, 그리고 남부지방 높은 산간에는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얼 수 있고, 고랭지 채소와 과일 등 수확기 농작물에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번 가을 추위는 오래가지 않고 주 중반부터는 평년기온을 회복할 것이며 내일도 고기압 영향권에 들어 전국이 쾌청하며 공기질도 청정해 미세먼지도 보통단계에 이른다. 바람도 오늘보다는 한결 약해질 것으로 전망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