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인천항 유지준설공사 이달말 착수

[헤럴드경제=이홍석(인천) 기자] 인천항 일원 저수심 구역에 유지준설공사가 이달 말부터 실시된다.

인천항만공사(IPA)는 제1국제여객부두, 역무선부두, 북항 동방부두 등에 대한 유지준설 공사를 10월 말부터 착수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유지준설공사는 총 44억원의 공사비를 투입해 북항과 연안항 부두시설 전면에 퇴적된 토사 약 19만㎥를 준설하며 6개월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항만공사는 준설공사 시행으로 여객선과 화물선이 필요로하는 적정수심이 확보되면 해저 위험요소가 제거돼 선박의 입ㆍ출항 환경이 좋아지고 운항시간 지연 등과 같은 불편사항도 크게 개선된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