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밖] ‘한국인 비하’ 日 오사카서 “외국인 많아 불편” 전철방송

○…한국인에 대한 고추냉이(와사비) 테러와 한국인 비하 버스티켓 발매로 논란이 일었던 일본 오사카(大阪)에서 “외국인이 많아 불편하다”는 전철 안내방송이 나와 물의를 빚고 있다. 10일 교토통신에 따르면 오사카 난바(難波)와 간사이(關西)공항 등을 운행하는 난카이(南海)전철 소속 40대 승무원이 이날 낮 일본어로 “오늘은 외국인 승객이 많이 타 불편을 드리고 있다”고 방송을 했다. 난바와 간사이 공항 등은 오사카를 찾는 한국인 관광객이 많이 이용하는 구간이다. 이는 방송을 들은 일본인 여성 승객이 난카이전철측에 “회사 규정에 정해진 데 따른 방송이냐”고 문의를 하면서 알려졌다.

회사측은 “승객을 일본인과 외국인으로 구별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며 “일본인이나 외국인이나 고객이므로, 재발방지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문재연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