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신라면세점, 신한카드와 공동 마케팅 제휴 협약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 HDC신라면세점(대표 양창훈ㆍ이길한)과 신한카드(사장 위성호)는 서울 용산에 소재한 신라아이파크면세점 본점에서 ‘신한카드 The BEST-T’(이하 더 베스트-티카드) 출시와 함께 다양한 공동 마케팅을 진행하기로 하는 제휴 협약식을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HDC신라면세점 유재용 영업마케팅 본부장, 신한카드 이찬홍 영업1부문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제휴 협약에서, 양사는 올해 말까지 더 베스트-티카드 고객들에게 기프트 옵션 추가 제공 이벤트를 진행하는 한편, 향후 양사 고객들의 니즈를 만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기로 했다.

[사진설명=왼쪽부터 HDC신라면세점 유재용 영업마케팅 본부장, 신한카드 이찬홍 영업1부문장.]

더 베스트-티카드는 기프트 옵션과 마일리지 서비스를 대폭 강화하여 여행을 즐기는 라이프스타일을 가진 소비자를 타깃으로 최적화한 신한카드의 새로운 VIP 카드다.

신한 더 베스트-티카드 신청 시 15만원 상당의 신라아이파크면세점 바우쳐를 기프트로 선택할 수 있으며, 서비스 제휴를 기념하여 올해 연말까지 추가 3만원권을 증정, 총 18만원의 혜택이 제공된다. 이와 함께, 신라아이파크면세점 VIP 라운지 2인 이용권 및 발렛파킹 이용권도 추가로 증정해 보다 편리하고 쾌적한 프리미엄 쇼핑을 즐길 수 있다.

HDC신라면세점 유재용 영업마케팅 본부장은 “이번 신한카드와의 제휴로 여행을 사랑하는 고객들에게 보다 특별한 면세 쇼핑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실속있고 알찬 프로모션을 준비해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이 돌아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신라아이파크면세점은 현재 600여개의 브랜드가 입점해 있는 국내 최대 도심형 면세점으로, 트렌디한 MD구성과 프리미엄 쇼핑 서비스를 선사하고 있다. 초대형 복합 쇼핑몰인 용산 아이파크몰 내에 위치해 쇼핑, 엔터테인먼트, 문화, 그리고 외식을 한번에 즐길 수 있는 원스톱 프리미엄 쇼핑문화공간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