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CSP 적용 스팟 조명용 LED 모듈 출시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 삼성전자가 초소형 ‘칩 스케일 패키지’(CSP)를 적용한 스팟 조명용 LED 모듈을 처음으로 선보였다. CSP는 LED 패키지를 감싸는 플라스틱 몰드(Mold) 및 기판과 광원을 연결하는 금속선 연결 공정을 없애 크기가 작고 신뢰성과 가격 경쟁력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다운라이트 및 건축용 실내조명에 적합한 이번 제품은 광량 및 색 조절 여부에 따라 총 6종으로 구성됐다. 색 조절이 가능한 ‘컬러 튜너블’은 각각 다른 색온도(CCT)의 초소형 ‘칩 스케일 패키지’를 순차적으로 모듈 기판에 배치한 후 패키지간 출력을 달리해 원하는 색온도를 구현한다. ‘컬러 튜너블’ 라인업은 초소형 ‘칩 스케일 패키지’의 장점을 극대화한 제품으로 기존 플라스틱 패키지 대비 매끄러운 색 조절이 가능하며, LED 모듈 기판 사이즈를 약 50% 이상 작게 만들 수 있다.


‘칩 스케일 패키지’를 적용한 스팟 조명용 LED 모듈은 자가(Zhaga) 표준 규격을 채용해 등기구 제조사의 부품 호환성을 높였으며, 기존 광학 부품에도 바로 적용 가능해 다양한 지향각(Beam Angle)을 제공할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의 ‘칩 스케일 패키지’는 LM80 테스트를 완료해 조명 완성품 제조사가 적용시 별도의 테스트가 필요없어, 제품을 시장에 출시하는 데 소요되는 시간을 최소 6개월 이상 줄일 수 있다.


제이콥탄 삼성전자 LED사업팀 부사장은 “삼성전자의 앞선 ‘칩 스케일 패키지’가 적용된 LED 모듈은 우수한 성능과 시장 경쟁력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높은 만족도를 제공할 것”이라며,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LED 조명시장을 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hoijh@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