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영어마을관악캠프 자선바자회 성료

서울영어마을관악캠프에서는 지난 10월 8일(토)에 지역주민들을 위한 자선바자회 및 직거래장터를 개최하였다. 이번 자선바자회 & 직거래장터는 관악캠프에서 지역 주민을 위한 행사로 관악구민과 외국인이 함께 어울리는 다양한 행사를 준비해 약 1,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화합의 장을 펼쳤다.

 

 

금번 자선바자회 & 직거래장터에는 강원도 솔내마을(친환경 농,임산물)과 도림 모꼬지(수공예 체험상품)에서 물품판매와 체험부스를 운영했고 외국 기업인 호멜(스팸, 땅콩버터), 델몬트(바나나, 파인애플), 마임하임바이오(한방두피샴푸)에서는 물품 후원으로 행사를 도왔다.
 
가장 인기 있는 부스는 쿠키와 빵을 만드는 야외 쿠킹클래스로 아이들은 직접 반죽하고, 쿠키와 빵을 구우며 원어민교사들과 함께 요리 수업을 체험할 수 있었다. 또한, 통돼지 바베큐와 슬러시 등 다양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었다. 

그 외  사랑나눔 아트위캔의 장애우 클래식 연주 및 솔내마을 난타 공연은 행사장의 열기를 달아오르게 했다.

행사에 참여한 인헌동 주민은 ‘바자회에서 아이들이 쵸코칩 쿠키를 직접 만들었는데 너무 맛있네요. 김치도 직접 담가보고 클래식 악기연주도 들으며 아이들이랑 즐거운 시간 보냈어요.’라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본 행사에는 오신환 새누리당 국회의원, 박준희 서울시의원, 주순자 관악구부의장, 권오식 관악구 의회운영위원장, 왕정순 관악구의원, 이행자 전 서울시의원, 관악구청 교육지원과장 등 각계각층의 인사들이 참여하여 지역사회에  대한 많은 관심을 보이며 자선의 의미를 지역주민들과 함께 하였다.
 
관악영어마을은 매년 10월에 자선바자회 & 직거래장터를 개최할 예정이며 금번 판매수익금은 관악구의 사회복지시설에 기부할 예정이다.

한편, 서울영어마을관악캠프는 2010년 개원 이래 유치, 초등, 중등, 성인들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영어체험교육을 진행하고 있으며 정규입소과정, 방학캠프, 방과후 영어교실, 주말 프로그램, 성인 회화반인 관악영어사랑방, 유치부 체험교실 등을 운영 중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