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국약품 ‘시네츄라시럽’ 중앙아메리카 7개국 진출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세계의약품박람회에서 메나리니와 계약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안국약품(대표 어진)은 세계적인 다국적제약기업인 메나리니와 자체 개발한 천연물신약 시네츄라시럽의 중앙아메리카 7개국 판권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최근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세계의약품박람회(2016 WW CPhI,)에서 안국약품은 KOTRA 마드리드 무역관장 및 의약품수출입협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메나리니와 계약체결식을 진행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메나리니는 중앙아메리카 7개국(과테말라 외 6개국)에 시네츄라시럽의 제품 허가와 마케팅을 담당하게 된다.


한편 안국약품의 시네츄라 시럽은 2011년 10월 국내 발매 이후 진해거담제 시장의 리딩 품목으로 자리 잡았다.

지난 7월 이란 시장 첫 수출을 시작으로 활발하게 글로벌시장을 개척해 나가고 있다. 앞으로 남미 및 GCC(걸프협력회의)국가 등으로의 시장 확대를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