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일호 “부동산 가격 전반적 급등 아니다”

[헤럴드경제]유일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1일 최근 부동산 시장과 관련해 전반적인 가격 급등은 아니라고 진단했다.

유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대외경제장관회의를 주재한 후 기자들과 만나 “부동산 가격이 뛰는 것은 강남 재건축 아파트 등 일부 지역이며 전반적인 급등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지방은 오히려 너무 안정적이라는 얘기도 있다. 가계부채도 늘어나는 속도가 다소 줄었다”고 말했다.

부동산 대책을 지역별로 차별화하는 방안에 대해선 “특정 지역을 타깃으로 하는 대책은 장단점이 있어 잘 살펴봐야 한다. 과거에 그랬듯, 해당 지역 뿐 아니라 다른 지역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