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호주전 1-1 무승부

- 호주는 승점 8점으로 1위 유지…일본은 2위

[헤럴드경제]일본과 호주가 결국 승부를 내지 못하고 1대1로 비긴 채 경기를 마쳤다.

11일 오후 6시(한국시간) 호주 멜버른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B조 4차전에서 일본과 호주는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로써 일본은 승점 7점으로 사우디아라비아(승점 7점)를 다득점에서 제치고 불안한 2위에 올랐다. 호주는 승점 8점으로 1위를 지켰다.

경기 초반부터 두 팀은 팽팽하게 맞붙었다. 첫 득점은 일본에서 나왔다. 전반 5분 카가와 패스를 혼다가 내주고 쇄도하던 하라구치가 골키퍼와 일대일 상황에서 왼발로 마무리하며 선취득점을 했다.

호주도 반격을 시도했다. 전반 31분 프리킥 상황 예디낙이 정확한 슈팅을 시도했다. 이후 두팀은 중원에서 점유율 싸움을 펼치며 경기를 운영했다.

전반 막판엔 루옹고가 발을 높게 뻗으며 하라구치의 머리를 가격했고, 결국 주심은 경고를 꺼냈다. 남은 시간 호주는 공격을 시도했으나 득점 없이 전반을 마쳤다.

후반은 전반과 동일한 명단으로 시작했다. 후반 초반 일본은 공격을 주도했다. 호주의 집중력은 실점 이후 계속해서 느슨했다.

한 번의 역습이 호주의 기회를 만들었다. 후반 5분 유리치가 쇄도하는 과정에서 하라구치가 파울을 범해 페널티킥이 선언됐다. 이를 예디낙이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경기의 균형을 맞췄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