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60 중장년층 온라인에서 통 크게 썼다

-11번가, 실버세대 ‘e쿠폰ㆍ상품권’ 거래분석, 최근 2년간 디지털 시니어 증가로 온라인 쇼핑 거래 볼륨 급증

- 경제 내공 있는 실속형 5060세대, ‘e-쿠폰ㆍ상품권’ 구입 거래 무려 280% ↑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1020세대들의 전유물로 알려졌던 온라인 시장에서 5060 중장년층이 한 축으로 부상했다.

SK플래닛(사장 서진우) 11번가(www.11st.co.kr)에 따르면 최근 9개월간(1월1일~9월 30일)구매 데이터를 전년 동기 대비 분석한 결과 e쿠폰ㆍ상품권과 같이 생활에 경제적 가치와 쇼핑의 편의성을 높여주는 분야에서 50대~60대 구매 상승률이 두드러지게 나타났다고 12일 밝혔다.


최근 9개월간 11번가 주요 품목별 증감률을 전년 동기 대비 분석해 본 결과 ▷ e-쿠폰ㆍ상품권 (280%) ▷ 가공식품 (60%) ▷ 화장품ㆍ향수ㆍ미용 (48%) ▷ 신선식품 (47%) ▷ 건강ㆍ실버용품 (41%) ▷ 생활ㆍ미용가전 (40%) ▷ 애견용품 (35%) ▷ 커피ㆍ생수ㆍ음료 (34%) ▷ 여성의류 (29%) ▷ 캠핑ㆍ낚시 (25%) 등의 순으로 실버 계층의 왕성한 소비파워를 볼 수 있다.

이 같은 소비변화는 최근 5060세대 중 PC와 스마트폰을 통해 인터넷을 이용하는 ‘디지털 시니어’ 비중이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며 ‘온ㆍ모바일 쇼핑’이 하나의 라이프 스타일로 보편화됐고, 일부러 시간을 내 매장을 방문하거나 전단지 확인을 통해 구매하던 과거의 쇼핑 패턴과 달리 가격 경쟁력과 배송의 간편함을 중시하는 소비패턴이 큰 몫을 차지했다.

이는 20대~30대 사이에서나 관심이 많을 것 같은 ‘e-쿠폰ㆍ상품권’에 대해 이제는 윗세대들 역시 적소성대(積小成大)가 주는 경제적 혜택에 점점 더 반응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경기불황에 따른 가격 대비 성능을 중시하는 경향으로 ‘e쿠폰ㆍ상품권’이 시간이 갈수록 특정 연령대 구분을 떠나 범용적인 상품으로 소비 패턴의 변화를 거치고 있는 것이다.

SK플래닛 노원호 e-쿠폰사업팀장은 “ 11번가 주소비층은 여전히 20대~40대가 높지만 해마다 카테고리별 주력 소비층 변화가 빠른 속도로 진행되고 있어 예의 주시하고 있다”며 “특히 올해11번가 e-쿠폰은 기프티콘과의 서비스 통합, 상품력 강화 및 상품 포트폴리오 변화를 통해 고객들이 언제 어디서든 시의 적절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